도서관이 안방인가요
도서관이 안방인가요
  • 조연지 수습기자
  • 승인 2011.09.19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대학 도서관은 복합문화공간으로 많은 학우들이 이용하는 곳이다. 하지만 이기적이고 배려심 없는 몇몇 학우의 행동 때문에 도서관을 이용하는 다른 학우들이 피해를 입고 있다. 대출도서에 줄을 긋거나 낙서하는 것은 물론 도서관 내에서 통화를 하거나 멀티미디어실에서 게임이나 웹 서핑을 하는 경우가 빈번하다고 한다. 도서관 예절은 학우들 스스로가 깨닫고 지켜야 하는 기본 상식이다. 우리대학 도서관이 더욱 아름다운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제발 예의를 지켜주세요!

*nuri- 멀티미디어실은 이러닝을 듣는 학우들을 위한 곳인데, 애니메이션이나 예능 프로그램을 보면서 웃고 있는 학우가 있더라고요. 덕분에 전 자리가 없어서 한참을 기다렸다가 이러닝을 들었어요.
*rat- 자리를 맡아 놓고 1시간이나 2시간 뒤에 오는 사람들도 있어요. 열람실도 아니고 강의 들으러 온 학우들이 얼마나 불편하겠어요.
*pink- 하나 인터넷존에서도 친구와 이야기하고 큰소리로 통화하고 주변에서 다 쳐다보는데도 신경도 안 쓰더라고요.
*sum- 다른 이야기지만 책을 빌렸는데 책 속에 머리카락이나 비듬 같은 것들이 들어있던 적도 있었어요.
*bsj- 저는 똑같은 책이 여러 권 있으면 비교해서 빌려요. 그래봤자 더러운 건 똑같지만요.
*yea- 열람실에 구두를 신고 왔으면 조심스런 걸음걸이라도 보여야 하는 거 아닌가요? 런웨이마냥 당당하게 또각또각 거리며 다니는 학우들도 있더라고요.
*gus- 도서관에서 먹는 것도 좀 자제했으면 좋겠어요. 열람실에서 부스럭거리며 먹으면 다른 학우들에게 방해가 되거든요. 심지어 정리도 하지 않고 가더라고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도봉구 삼양로144길 33 덕성여자대학교 도서관 덕성여대신문사
  • 대표전화 : 02-901-8551, 8552, 855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서현
  • 법인명 : 덕성여자대학교
  • 제호 : 덕성여대신문
  • 발행인 : 강수경
  • 주간 : 조연성
  • 편집인 : 이서현
  • 메일 : press@duksung.ac.kr
  • 덕성여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덕성여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duksung.a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