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짝반짝 빛나는 미래를 선물하는 덕성 두빛나래
반짝반짝 빛나는 미래를 선물하는 덕성 두빛나래
  • 이민정 기자
  • 승인 2010.01.0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녕하세요, 저희는 덕성 두빛나래 청년사업단입니다! 칭찬릴레이라는 코너가 있는 줄도 모르고 있다가 갑자기 찾아오셔서 솔직히 좀 당황했는데 알고보니 미미앤디디의 두 동문분들이 저희를 칭찬해주셨다고 하시더라구요. 저희가 사무실 안에 제대로 자리를 잡은 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도 칭찬해 주셨다니 너무 놀랍고 감사하네요.
  저희 덕성 두빛나래가 어떤 곳인지 잘 모르시는 분들도 많을 텐데요, 덕성 두빛나래 사업은 보건복지가족부와 도봉구의 후원을 받으면서 2009년 7월부터 12월 31일까지 6개월의 한정된 기간동안 이루어집니다. 저희가 하는 일을 정의하자면 ‘취약가정아동 방과 후 인지발달지원 서비스’라고 할 수 있겠는데요, 한마디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아이들을 대상으로 두빛나래의 교사분들을 파견해서 방과후 학습 및 학습 진단, 라이프 코칭, 체험학습등을 여러모로 도와주는 활동을 하고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저희의 사업목적은 ▲학습발달 지원 서비스를 통한 경제적 격차에 따른 빈곤의 대물림을 예방 ▲학습능력과 학습 잠재력 평가에 의한 과학적인 학습발달 지도 ▲서비스 공급 교사 멘토링에 의한 청소년 문제 예방 ▲사회서비스 교육 시장 확대를 통한 일자리 창출이구요, 도봉구에만 한정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정부주도로 벌어지는 사업이라서 전국적으로 동시에 진행되고 있습니다.
  저희가 덕성여대 사회복지학과 출신이다 보니 교사로 지원하신 분들을 뽑을 때 후배 분들이 들어오시면 참 반갑고 좋은데요, 현재 계시는 교사 분들의 상당수가 우리대학 동문이니 혹시 이런 활동에 관심 있으신 분들이 계시면 함께해주셨으면 해요. 졸업생 중 직업을 갖지 못한 분이라는 조건이 있긴 하지만 그것 말고는 따로 교직과정을 밟을 필요도 없으니 좋은 경험이 되지 않으실까 합니다.
  일단 이 사업의 기간이 올 12월로 마감되기 때문에 이이상 사업을 확장시키거나 연장시키기는 힘들지만 앞으로도 이와 같은 좋은 취지의 사업이 많이 지원된다면 이 사회가 조금이나마 더 따뜻해질 수 있지 않을까하고 바라봅니다.
  저희가 다음으로 칭찬해드릴 분은 현재 대외협력처장을 맡고 계신 사회복지학과 권문일 교수님인데요, 학창시절에도 많은 도움을 받았고, 대외협력처 에서도 나날이 멋진 활약을 보여주고 계시는 권문일 교수님을 칭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도봉구 삼양로144길 33 덕성여자대학교 도서관 덕성여대신문사
  • 대표전화 : 02-901-8551, 8552, 855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서현
  • 법인명 : 덕성여자대학교
  • 제호 : 덕성여대신문
  • 발행인 : 강수경
  • 주간 : 조연성
  • 편집인 : 이서현
  • 메일 : press@duksung.ac.kr
  • 덕성여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덕성여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duksung.ac.kr
ND소프트